본문 바로가기

잡다한 이야기

티스토리, 구글 애드센스 포럼 내용 정리 2부

1부에 이어서 2부를 진행하도록 하겠다.

 

[구글, 애드센스 포럼 내용 정리 1부]

[구글, 애드센스 포럼 내용 정리 Q&A]


2부의 주된 내용은 모바일 페이지에 관련된 내용이었다.

필자도 개인적으로 모바일 페이지에 대해서 신경을 쓰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이번에 자기 확인을 통해서 확인을 해보니, 필자도 아직 많이 부족하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그렇기 때문에 하단에는 필자가 따로 개인적인 소견을 적기보다, 1부를 작성한 것과 같이

들은 내용을 있는 그대로 전하는 방식의 포스팅을 하도록 하겠다.




내 모바일 페이지 돌아보기를 주된 주제로 하여 이야기가 시작 되었다.

티스토리 모바일 트래픽 증가율 은 작년 대비 20%이며,
전체 티스토리 트래픽에서 모바일이 차지하는 비율은 55%에 이른다고 한다.

>>곧 데스크탑이 줄고 모바일이 증가하고 있다. 피씨를 무시할 수는 없지만 모바일 페이지에도 신경을 쓰도록 해야 하는 때가 되었다.





위의 내용은 본인이 모바일에 얼마만큼 신경을 쓰고 있는지 체크해 볼 수 있는 항목이다. 필자는 여기에서 4개를 체크하였다.


물론 필자도 느끼고 있지만 모바일 광고가 피씨에 비해 수익이 떨어지는 느낌이 있다. 이 부분에 대해서 2부에서도 이야기가 나왔는데, CPC가 낮은 것은 광고주들이 데스크탑에 비해 모바일 광고를 많이 내지 않고 있고, 또한 광고를 통해 구매한다는 액션이 데스크탑에 비해서 낮기 때문에 발생하는 현상이라는 설명이 있었다.


그러나 작년에 비해서 RPM을 보았을 때 데스크탑을 100으로 쳤을 때 60이었는데 지금은 80까지 올라온 상태이다. 계속 성장 중인 시장이므로, 신경을 쓰도록 하자.

그리고 데스크탑과 모바일에 따라 사용자의 니즈가 다르기 때문에 각 사용자를 다르게 구별하여 신경을 써야 된다.





또한 이어서 통계에 신경을 써야 한다는 설명을 들을 수 있었다.

그리고 애드센스에서는 그것에 대한 방법 중 하나로 구글 애널리틱스 코드를 심는 것을 제안 하고 있다.
>>쌓인 데이터를 통해 나의 질문에 대한 답을 찾을 수 있다는 것이다.
이 애널리틱스 코드가 여러분에게 줄 수 있는 답은 아래와 같다.


모바일 방문자는 누구인가?
어떤 환경에서 접속하고 있는가?
모바일 페이지는 어떤 검색어를 통해 방문하는가?
원하는 콘텐츠를 찾는데 어려움은 없는가?
데스크탑과 비교했을 때 모바일에서 더 많이 보는 콘텐츠는 무엇인가?
나의 사이트 속도는 어떤가? 로딩이 느리지는 않은가?
모바일에서 평균 몇분을 머물며 몇개의 추가 페이지를 보는가?
방문자들은 어디를 많이 클릭하는가?

google.com/analytics 를 생성한뒤 head 사이에 첨부하면 한달정도 뒤에 통계가 나타나기 시작한다.

필자도 현재 이용중이며, 아직 이용하지 않는 분들의 경우 이용해볼 것을 권하고 싶다.





그리고 우리는 모바일을 이용하는 사람들의 특징을 이해해야 한다는 설명이 이어졌다.
사람들은 인쇄물보다 온라인 매체를 읽는 속도가 더 느리다.
온라인 상에서 사람들은 찾는 정보가 보다 분명하다
순서대로 차근차근 읽지 않고 전체를 훑는다.


콘텐츠 전략
모바일 이용자에게는 피라미드 구조로 본문을 작성하는 것이 좋다.
가장 중요한 내용은 본문 상단에!!! 상단 두개 광고는 오히려 실적이 더 좋지가 않다는 설명이 있었다.
제목에 키워드를 녹이는 것이 유입량과 직결 되며, 사용자들이 정보를 빨리 찾도록 구조를 만드는 것이 좋다.

또한 홈페이지의 로딩 속도에 신경 쓰는 것이 좋은데 Google page Speed Insight Tool을 이용하면 체크할 수 있다고 하니
본인의 홈페이지 속도를 체크해 보는 것도 좋을 것으로 보인다.





필자도 현재 이용중에 있지만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같은 푸쉬 채널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것이 더 효과가 좋다고 한다.

오프라인과 달리 특정한 장소가 없는 온라인 상에서는 사람들이 많이 가는 곳이 자체가 좋은 위치이다.

우리나라 사람들의 소셜미디어 하루 평균 이용 시간은 1.9시간에 이른다.

여기에서 우리가 신경 써야 할 것은 소셜 미디어를 이용하는 이유이다.

최근 사람들은 뉴스, 이슈 등의 정보 획득, 취미 관심사 공유 등에 사람들은 신경을 쓰고 있다. 이러한 니즈를 파악하는 것이
우리의 수익 향상에도 도움이 된다.

현재 사람들이 주로 이용하는 소셜 미디어는 페이스북/트위터가 있는데, 우리나라는 페이스북을 많이 사용하고 있다.
아래는 통계적으로 사람들이 사용하는 소셜 미디어 프로그램의 %라고 한다.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스토리>밴드>유투브>인스타그램

이러한 소셜미디어를 통해 콘텐츠를 확산시킬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애드센스 모바일 광고 플러그인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초반에는 광고의 위치 문제등이 있어 수익이 잘 나지 못했지만

5월말에 광고 위치 개선으로 CTR이 향상 되었다고 한다. 많이 활용할 수 있도록 하자.

이와 더불어 티스토리 모바일 페이지 RPM추이는 40% 증가 하였으며 모바일 페이지 수익은 작년 대비치에 비해 300%로 상승하였으므로 모바일에 조금 더 신경을 쓰는 것을 추천하며, 아래는 애드센스팀에서 말해주는 소위 팁이라고 하니 참조하도록 하자.


모바일 플러그인에 대한 팁
1. 광고 크기와 맞춤 설정을 최대한 활용한다.
2. 추천 광고 사이즈를 적용(상단 320*100 하단 300*250을 추천하고 있다)
3. 텍스트/이미지를 모두 적용하도록 하자.
4. 디자인 색상 맞춤 설정을 하면 블로그 배경과 보다 잘 어울리게 나타날 수 있다.



이상이 2번째 시간에 있었던 모바일 페이지 관련한 포럼 내용이었다.
우선 필자가 들은 것을 최대한 그대로 전하고자 노력하였는데, 이 부분에서 정확히 전달이 되었을지 모르겠다.

혹시라도 필자의 본문을 읽고 난뒤 도무지 이해할 수 없는 난감한 부분이 발견된다면, 댓글로 기재해 주기 바란다.

애드센스팀이 아니라 단순 포럼 참가자이기 때문에 해당 내용에 대해 전부 설명은 어려울지 모르지만 최대한 이해한 만큼 답변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해 보겠다.

그리고 다음번에는 마지막으로 Q&A 내용을 들고 찾아 뵙도록 하겠다.






  • 뭐하라 2014.07.19 18:41 신고

    포스팅 잘보았습니다.
    QnA에서 정책위반쪽 질문이 어땟는지 궁금하네요 ㅎㅎ

    • S.W.L 2014.07.19 19:13 신고

      끝까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 Q&A에 대해서는 다음 포스팅에 있구요. 아마 부정클릭에 대한 질문이 답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제레인트 침버

  • 4월의라라 2014.07.21 07:19 신고

    애널리틱스를 이용해야겠군요. 구글은 도움말도 어렵더라고요.
    초보인 전 정말 어렵네요. 차근차근 해나가야겠죠. ^^

    • S.W.L 2014.07.21 08:54 신고

      저도 애널리틱스 적용이 처음에 어려웠던 기억이 나네요. Q&A에도 있지만 애드센스 측은 되도록이면 셀프 서비스를 구현하고자 하기 때문에 보다 더 그러한 것 같습니다. 하지만 애널리틱스를 적용하시게 되면 볼 수 있는 정보량이 많아지기 때문에 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